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팔도, 매운맛 통했다… '킹뚜껑' 누적 판매 1000만개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에서 가장 매운 컵라면 '킹뚜껑' 누적 판매량이 1000만개를 돌파했다.

23일 팔도에 따르면 2021년 1월 한정판으로 출시된 킹뚜껑은 SNS에서 '킹뚜껑 매운맛 챌린지' 등 숏폼 콘텐츠로 인기를 끌며 2개월 만에 누적 판매 수량 300만개를 돌파했다. 같은 해 3월 소비자 인기에 힘입어 정식 제품으로 전환됐다.

'국내에서 가장 매운 컵라면'이라는 타이틀로 출시된 킹뚜껑은 기존 왕뚜껑 대비 3배 높은 매운맛이 특징이다. 매운맛을 나타내는 지표인 스코빌지수는 1만2000SHU다. 대표적인 매운맛 원료인 '청양고추'와 '베트남하늘초'를 베이스로 사용했다. 스프량도 기존 왕뚜껑 대비 3g 늘렸다.

팔도는 킹뚜껑의 성공에 힘입어 이달 초 프리미엄 왕뚜껑 '갓뚜껑 2종(갓뚜껑 김치찌개라면·갓뚜껑 대파육개장라면)'도 출시했다. 이를 통해 소용량부터 매운맛 특화 제품, 프리미엄 제품에 이르는 다양한 라인업을 갖췄다.

'갓뚜껑 김치찌개라면'은 레토르트 파우치에 볶음김치 50g을 별첨했다. 돼지김치찌개 특유의 고소한 국물에 새콤함을 더한 제품이다. '갓뚜껑 대파육개장라면'은 큼직한 버섯과 파 건더기, 불에 구운 파향을 더해주는 분말스프로 전통 육개장의 깊은 맛을 살렸다.

김명완 팔도 마케팅 담당은 "킹뚜껑은 국내에서 가장 매운 컵라면이라는 타이틀로 새로움을 추구하는 MZ세대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한 제품이다"며 "앞으로도 맛뿐만 아니라 재미까지 더한 제품을 지속 출시함으로써 소비자와의 소통을 더욱 늘려가겠다"고 말했다.
조승예 csysy24@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부 유통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