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네네치킨 X 이랜드킴스클럽 오프라이스, 신제품 닭꼬치 2종 선보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치킨 프랜차이즈 네네치킨이 ㈜이랜드킴스클럽의 오'프라이스와 협업해 '오프라이스X네네치킨 통살닭꼬치'와 '오프라이스X네네치킨 통살파닭꼬치'를 선보였다.

이번 신제품은 양사가 협업해 선보이는 첫 제품으로, 부드럽고 육즙 가득한 통닭다리살에 네네치킨의 소스를 가미했다.

20년 이상 국내 치킨업계를 선도해온 네네치킨의 연구개발(R&D) 역량에 온라인과 오프라인 유통 채널을 통해 다양한 제품군을 소비자들에게 소개해온 ㈜이랜드킴스클럽의 노하우를 결합해 시너지가 기대된다.

특히 이번에 선보인 메뉴 중 네네치킨의 시그니쳐 메뉴인 '오리엔탈 파닭 치킨'의 소스와 국내산 대파를 곁들여 풍미가 가득한 '오프라이스X네네치킨 통살파닭꼬치'는 '오리엔탈 파닭 치킨' 특유의 알싸하고 톡 쏘는 맛을 잘 살렸다.

이에 '오리엔탈 파닭 치킨' 이외에도 다양한 인기메뉴들을 활용한 HMR 제품 또한 추후 출시될지 여부 또한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네네치킨은 이번 협업을 통해 외식 시장의 주요 트렌드로 자리잡은 HMR 시장에서 안정적으로 자리를 잡는 한편, 비대면 소비 및 1인 가구 증가로 급증한 HMR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수요를 온라인은 물론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서도 충족시킬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네네치킨 관계자는 "네네치킨은 앞으로도 소비 트렌드를 반영하여 네네치킨과 소비자들의 접점을 늘리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HMR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수요를 네네치킨만의 노하우를 살린 다양한 간편식을 통해 충족할 예정"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