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SBA 서울산업진흥원,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 참여기업 모집

서울의 미래를 여는 ' 2023 Weconomy Startup Challenge' 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중소기업?스타트업 간 개방형 혁신(O/I)을 기반으로 서울시 혁신 생태계 조성을 이끌어가는 중소기업 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SBA, 대표이사 김현우)은 4월 14일(금)까지 '2023 Weconomy Startup Challenge(위코노미 스타트업 챌린지)'를 통해, 마곡 대·중견기업 9개사와 함께 서울의 미래를 여는 유망 스타트업을 공동 모집한다.

'Weconomy Startup Challenge(위코노미 스타트업 챌린지)'는 서울시 기업벤처링 거점 '서울창업허브M+'의 대표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으로, 마곡산업단지 내 R&D 융·복합 활성화를 위해 마곡 대·중소기업과의 협업을 바탕으로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는 개방형 혁신(O/I) 프로그램이다.

SBA는 대·중소기업?스타트업 간 R&D 융·복합 극대화를 위해 마곡 산업단지 입주기업 9개사와 함께 본 사업을 추진하며, 바이오, 친환경·ESG, 헬스·뷰티케어 등 서울의 대표 미래산업 13개 기술 분야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할 예정이다.

'2023 Weconomy Startup Challenge'는 삼진제약, 넥센타이어, 라파스, 롯데중앙연구소, 롯데케미칼, 범한산업, 대웅제약, LG사이언스파크, 코오롱인더스트리 등 총 9개 마곡의 대표적인 대·중소기업이 참여한다.

본 사업에 참여한 기업에게는 마곡 대·중소기업과의 1:1 사업협력 기회를 제공하며, 최종 선정기업에게는 '서울창업허브 M+' 입주, 대·중소기업 간 협력고도화를 위한 PoC 자금지원은 물론 마곡 Weconomy 펀드 연계를 통한 투자유치 기회 또한 제공한다.

'서울창업허브M+(강서구 마곡중앙8로 14)'는 서울 대표 기업벤처링 거점으로, 입주공간 제공은 물론 대·중소기업-스타트업 간 오픈 이노베이션 중심의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기업 성장을 촉진하는 종합 창업지원공간이다.

SBA 이재훈 산업거점본부장은 "전국의 유망 스타트업들이 2023 Weconomy Startup Challenge를 통해, 국내 유수 기업의 연구시설은 물론 이종산업 간 융·복합이 용이한 대·중소기업이 집약되어 있는 마곡 산업단지에서 새로운 협업기회를 창출하고 기업혁신을 이루어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