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화보] 이도현, 그윽한 눈빛…로맨틱+섹시한 멜로 장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이도현이 화보에서 그윽한 눈빛과 함께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했다.
사진=코스모폴리탄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이 4월호 표지를 장식한 이도현의 화보를 공개했다.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불가리와 함께한 이번 화보는 이도현의 청순하고도 섹시한 무드를 동시에 담아냈다. 이도현은 자연스러운 표정과 포즈에 주얼리를 착용한 손 연기를 더해 매 컷 불가리 주얼리와 완벽한 조화를 보여줬다.
사진=코스모폴리탄
화보 촬영 후에는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도현은 "출연한 작품이 전 세계적으로 잘된 게 처음이라 모든 반응이 너무 신기해요. 해외에 있는 친구들한테도 연락을 많이 받았어요. 현지 사람들이 저를 안다고요."라며 '더 글로리' 파트 2 공개 후 핫한 반응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또한 '주여정'역을 연기하며, 시청자에게 여정이 알 듯 말 듯 신비롭게 다가가길 바랐다고 밝혔다. "멜로 신에서조차 너무 과하지 않게, 그렇다고 표현에 너무 인색하지도 않게 연기를 해야 했죠. 촬영 초반에 (송)혜교 누나 그리고 감독님, 작가님과 상의해서 그 수위를 조율해 나갔어요."라며 당시 현장에서 상대 배우, 스태프들과 의견을 조율해가는 과정이 즐거웠다고도 전했다.

더불어 송혜교 배우와의 합에 대해 "정해진 앵글 안에서 최소한으로 움직이며 최대한의 에너지를 뽑아내야 하는 게 늘 힘들었어요. 혜교 누나는 그걸 정말 잘하는 배우예요. 표현을 하지 않아도 감정이 너무 전달이 잘되는, 좀 모순적이긴 한데 '이게 진정한 연기 고수구나' 생각했죠."라며 송혜교 배우를 통해 많은 걸 배웠다고 밝혔다.
사진=코스모폴리탄
출연하는 드라마 마다 화제를 불러 모은 '멜로 장인' 이도현은 대중이 자신의 로맨스를 좋아하는 이유에 대해 "함께 작업한 상대 배우의 힘 덕분인 것 같아요…(중략) 거기에 베스트 테이크를 뽑아내주시는 감독님, 연기를 뒷받침해주는 카메라 무빙, 목소리와 딕션이 선명할 수 있게 도와주는 마이크 세팅, 잘생겨 보일 수 있게 만드는 조명 하나, 반사판 하나가 모여 이도현이라는 배우의 연기가 완성됐죠."라며 겸손함을 드러냈다.
사진=코스모폴리탄
공개 예정 드라마인 '나쁜엄마'에도 출연하는 이도현은 라미란 배우와 함께 감정 신을 연기하다 눈물이 멈추지 않던 일화를 공개했다. "눈물이 떨어지지 않고 그렁그렁한 정도까지만 표현하고 싶었는데 엄마(라미란) 눈만 마주쳐도 눈물이 나는 거예요. 그때 선배님이 "울면 어떡해! 눈물도 컨트롤할 줄 알아야지"라고 하셨어요. 그런데 끝까지 잘 안 되더라고요.(웃음) 테이크 새로 갈 때마다 계속 울었어요"라며 앞으로는 감정을 단계별로 조절할 줄 아는 배우로 성장하고 싶다고 밝혔다.
사진=코스모폴리탄
한편, 이도현은 오는 4월 26일 JTBC 새 수목드라마 '나쁜엄마' 공개를 앞두고 있다.
염윤경 deux1004@mt.co.kr  |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