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파리바게뜨, 한국형 베이글 '두번쫄깃 베이글' 돌풍 이끌어

출시 28일만에 200만개 돌파, 매장 별 조기 품절 등 뜨거운 반응 이어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파리바게뜨가 지난 2월 야심차게 선보인 K-베이글 '두번쫄깃 베이글'이 출시 한 달 만에 판매량 200만개(3/8일 마감 기준)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두번쫄깃 베이글'은 하루 약 7만개 이상씩 팔린 셈인데, 이는 기존 스테디셀러인 단팥빵, 소보루빵의 일 판매량을 넘어서는 수치로 이례적인 대히트다. 까다로운 MZ세대의 입맛을 사로잡아 파리바게뜨의 새로운 베스트셀러로 자리매김했다는 평이다.

베이글 중 가장 인기인 제품은 단연 플레인 베이글이다. 토핑 등 부가적인 재료 없이도 베이글 본연의 고소한 맛을 가장 잘 살렸으며 다양한 크림치즈와도 좋은 조합을 이뤘기 때문으로 보인다.

베이커리 전문점 창업 가맹 프랜차이즈 파리바게뜨의 '두번쫄깃 베이글'은 약 1여 년간의 연구 끝에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맛과 식감을 구현해 낸 점이 큰 특징이다.

판매 시작과 함께 여러 가맹점에서 당일 생산된 베이글이 조기 품절되고, 베이글 애호가 사이에서 일명 '베이글 맛집'으로 입소문이 나는 등 뜨거운 인기를 얻었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오랜 시간 공들여 준비해서 선보인 '두번쫄깃 베이글'이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어 매우 감사하다"며 "올해 베이글은 파리바게뜨를 통해 대중화 되어 국내시장에서 식사빵으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