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경기도, 지역특화 컨벤션 육성사업 공모 확대…K-컨벤션 도약 발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지역 국제회의와 컨벤션 등이 '케이(K)-컨벤션'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마련한 '경기 지역특화 컨벤션 육성 공모사업' 규모를 기존 4개에서 5개로 확대했다. 사진은 고양시 컨퍼런스 현장 사진. / 사진제공=고양시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지역 국제회의와 컨벤션 등이 '케이(K)-컨벤션'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마련한 '경기 지역특화 컨벤션 육성 공모사업' 규모를 기존 4개에서 5개로 확대했다고 14일 밝혔다.

경기도는 3월 31일까지 '경기 지역특화 컨벤션 육성 공모사업'에 참여할 주최기관을 공모한다. '경기 지역특화 컨벤션 육성 공모사업'이란 성남 의료관광컨벤션, 안산 소재표면기술 컨퍼런스처럼 지역 특화산업을 컨벤션 등과 연계해 경기도 대표 글로벌 행사로 육성하는 것이다.

공모에는 기업, 산하기관 등과 컨소시엄 형태를 구성한 31개 시·군 혹은 행사 전문 민간기관 등이 참여할 수 있으며 지역 기반 산업의 반도체·디스플레이·신재생에너지산업(수소 등), 인공지능(AI) 등 경기도 유망산업이나 시·군 특화산업과 연관된 주제여야 한다. 행사 규모는 2일 이상 개최하는 국제회의 또는 컨퍼런스 행사로, 외국인 3개국 50명을 포함해 총참가자가 300명 이상을 충족해야 한다.

올해는 마이스(MICE:회의·포상관광·컨벤션·전시박람회) 산업의 회복기인 만큼 지원 규모를 지난해 4개 행사에서 5개 행사로 확대하고 지원금을 최대 6500만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금은 국내외 홍보비, 관광프로그램, 미팅 시스템 등에 활용하도록 지원항목을 확대했다.

공모사업에 선정되면 전문 국제회의 기획자로 구성된 자문단으로부터 사전·현장·사후 3단계 컨설팅을 통해 행사의 전반적인 진단과 더불어 국제적인 컨벤션 행사로 육성하기 위한 자문을 받게 된다.

특히 경쟁력 있는 컨벤션을 발굴하기 위해 심사기준에 국제회의 연계성(UIA, ICCA 기준에 인정되는 회의), ESG(친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등 가점 항목을 세분화했다. 공모사업에 참여할 기관은 오는 3월 31일까지 경기관광공사 누리집에서 접수해 신청하면 된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산업과장은 "엔데믹 시대 경기도 마이스 산업의 완전 회복을 전제로 공모 선정 행사를 확대했다"며 "경기도 대표 컨벤션을 육성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컨벤션 도약을 목표로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고양 국제데스티네이션 경쟁력 포럼 ▲수원 세계유산도시 포럼 ▲성남 국제의료관광컨벤션 ▲안산 소재표면기술컨퍼런스 등 4개를 경기도 지역특화 컨벤션으로 선정해 행사 개최를 지원한 바 있다.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