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CU X 대동여주도, 전국 소규모 양조장 알리기 프로젝트

대동여주도와 인지도는 낮지만 좋은 평가 받고 있는 국내 소규모 양조장의 대표 상품 소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동여주도의 김다슬 소믈리에(2021년 국가대표 전통주 소믈리에 경기 대회 우승자)가 소규모 양조장에서 생산된 4종의 술을 소개하고 있다.(CU 제공)
CU가 전통주 콘텐츠·유통 플랫폼인 '대동여주도'와 손잡고 전국의 소규모 양조장에서 생산된 우수한 상품들을 소개하는 대표 판매처로 나선다.

대동여주도는 국내 양조장의 판로 확대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컨설팅을 진행하며 우리 술을 널리 알리는데 앞장서고 있는 곳이다. 매주 전통주 전문가가 직접 평가하는 '한국술 테이스팅 리포트'를 발표해 소비자들에게 상품에 대한 정보를 소개하고 있다.

전통주는 유통구조의 발달과 규제 완화로 예년보다 접근성이 높아졌지만, 영세 규모 양조장의 경우 홍보가 부족하고 적합한 판로를 찾지 못해 유통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CU와 대동여주도는 이처럼 인지도는 낮지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소규모 양조장의 대표 상품들을 대중에게 소개하고 전통주 소비 활성화와 산업 발전을 돕기 위해 이번 전통주 알리기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이번에 소개하는 상품들은 대동여주도 소속 전통주 소믈리에를 비롯한 주류 전문가들이 엄선한 것으로 모두 서울, 대전, 충남 등에 위치한 소규모 양조장에서 개발되었으며, 자체 평가에서 맛과 향에 있어 최고 수준으로 평가받는 전통주 3종과 과실주 1종 총 4종으로 구성됐다.

서울 같이양조장의 '윈터딜라이트'는 제철 맞은 제주산 노지귤을 사용해 만든 프리미엄 탁주로 귤, 레몬의 상큼함과 쌉싸름한 매력을 즐길 수 있는 상품이며, 대전 주방장양조장의 '쑥크레'는 쑥으로 빚은 탁주로 은은한 쑥 향과 부드러운 쌀 맛의 밸런스가 일품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서울 효모방 양조장의 '단홍'은 라즈베리, 히비스커스 등 5가지 붉은 재료를 넣은 탁주로 강렬한 색감과 더불어 새콤달콤한 향과 은은한 스파이시함이 매력적이다. 충남 공주 석장리 미더리 양조장의 '츄즈'는 천연꿀과 체리, 라즈베리를 넣어 빚은 멜로멜(melomel, 과일을 첨가한 꿀 술)로 상큼함과 단맛을 느낄 수 있는 과실주다.

해당 상품들은 CU의 주류특화 점포에서 만날 수 있다. 주류특화 점포는 별도의 주류 구매 공간이 마련된 카테고리 킬러형 매장으로 일반 입지 점포 대비 주류 구색이 3배 이상, 평균 매출은 2배 이상 높은 곳이다. CU는 현재 주류특화 점포를 전국에 30여 점 운영하고 있다.

프랜차이즈 편의점 CU는 대동여주도와 지속적으로 협업을 이어가는 한편 주류특화 점포를 통해 소규모 양조장의 상품들을 꾸준히 선보일 예정이다.

BGF리테일 주류TF 박형규 MD는 "예년보다 전통주에 대한 관심은 높아졌지만 주요 판매처에 소개되는 상품들은 한정적이라는 점을 고려해 전통주의 다양성 보존과 소규모 양조장의 발전을 돕기 위해 협업을 진행했다"며 "온·오프라인 플랫폼의 성공적인 협업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주류특화 점포를 통해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