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SBA, 2023년 G밸리 창업큐브 입주기업 모집

예비창업자 및 7년 미만 창업기업 대상 12개 입주기업 공개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의 대표 기업을 육성하는 중소기업 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SBA, 대표이사 김현우)이 오는 3월 10일(금)까지 G밸리 창업큐브 입주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G밸리 창업큐브는 지난해 개관한 G밸리창업복지센터(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20) 내 6~10층에 위치한 창업 기업 지원시설이다. 소재지는 가산디지털단지역(1호선, 7호선 환승역)에서 도보로 10분 거리이며, 국가산업단지인 G밸리 내에 위치하여 인근의 다양한 기업과 협력 및 교류도 가능하다.

이번 공개모집을 통해서 총 12개 기업을 선발하며, 일반실 9개, 장애인실 3개의 공간에 입주할 기업을 모집한다.

일반실은 대형실 2개, 소형실 7개로 구성되며, 장애인실은 대형실 1개, 소형실 2개를 대상으로, 임대료는 월 기준, 소형실 약 23,000원, 대형실 약 87,000원이며 전기 및 수도료 등 관리비는 별도 실비 부과된다.

G밸리 창업큐브는 여타의 창업시설과 달리 숙박도 가능한 시설로써 초기 창업자들의 근무환경에 맞춘 창업지원시설이다.

뿐만 아니라 미팅 및 네트워킹이 가능한 오픈홀, 독립형 회의실, 공용키친, 세탁실, OA지원, 세미나실도 지원이 되어 창업기업의 성장에 필요한 최적의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모집대상은 예비창업자 및 7년 미만 창업기업이며, 선정시 입주기간은 1년이며, 이후 연장평가를 통해 1년 연장이 가능하다. 입주기업은 마케팅, IR, 네트워킹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도 제공 받을 수 있다. 신청을 원하는 예비창업자 및 기업은 'G밸리 스타트업플러스'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수 있다.

이재훈 서울산업진흥원 산업거점본부장은 "구로, 금천 지역을 대표하는 창업지원시설로 자리매김한 G밸리 창업큐브에서 혁신적인 스타트업들이 꿈을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간과 액셀러레이팅 지원이 필요한 많은 스타트업들의 관심과 신청을 바란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