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33떡볶이, 브랜드 런칭 6년만에 '200호점' 돌파 … 꾸준한 성장 이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3떡볶이 홈페이지 캡쳐
㈜산돌식품(대표 이호성)의 프랜차이즈 '33떡볶이' 가맹점이 200호점을 돌파했다.

2004년부터 홍천군에 자리잡고 있는 향토기업 산돌식품은 지난 2016년 프랜차이즈 '33떡볶이'를 창업하고 6년 만에 200호점을 개점했다. 강원지역에 22개 매장, 서울·경기 지역에 66개 매장 등 매년 전국으로 가맹점을 확대하고 있다.

'33떡볶이'는 산돌식품 제조공장의 안정적인 식자재 물류공급을 바탕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22%의 매출 성장을 기록했다.

중소벤처기업부의 우수 프랜차이즈에 2년(2021~2022) 연속 선정된 '33떡볶이'는 강원도 홍천의 청정 자연환경 속에서 엄선된 원료를 사용하는 제품생산과 품질관리의 노력을 인정받아 강원도 유망중소기업 인증(2017년), 수출유먕 중소기업체(2021년)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호성 대표는 "홍천군의 물류비 지원, 해외 특판 행사 등 기업지원 사업이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창립 20주년을 앞두고 있는 올해를 기점으로 더욱 발전하고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홍천지역 대표 향토기업인 산돌식품은 아람식품, ㈜성백F&S와 함께 '청우림'이라는 공동브랜드를 사용하고 있다. 떡볶이, 막국수, 메밀전병 등의 밀키트를 전문 생산하는 식품 제조 회사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