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이웃들이 가장 많이 찾은 동네 겨울 간식은?

당근마켓, 동네 이웃끼리 겨울철 먹거리 장소 공유하는 '겨울간식지도'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당근마켓이 '겨울간식지도'에 가장 많이 올라온 장소 순위를 공개했다.(당근마켓 제공)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각자대표 김용현, 황도연)이 이번 겨울 시즌(2022년 12월~2023년 1월) '겨울간식지도'에 가장 많이 올라온 장소 순위를 공개했다.

당근마켓 겨울간식지도는 지역 주민들이 직접 동네 먹거리 장소를 등록하고 이웃과 공유하는 오픈맵 서비스로, 올 겨울 가장 많이 등록된 장소는 △붕어빵(65.1%)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어묵(10.5%) △호떡(9.9%) △군고구마(4.0%) △타코야키(3.4%) △계란빵(2.8%) △국화빵(2.2%) △군밤(1.3%) △호빵(0.5%) 순으로 나타났다.

전국에서 붕어빵 장소가 가장 많이 등록된 동네는 △부산시 연제구 연산동이었다. 어묵은 △대구시 남구 대명동, 호떡은 △서울시 양천구 신정동, 군고구마는 △서울시 송파구 가락동에 가장 많이 등록된 것으로 집계됐다.

종류를 불문하고 간식 장소 정보가 가장 많이 등록된 지역은 △서울시 관악구 신림동, 가장 많은 조회수를 기록한 곳은 △충청남도 아산시 배방읍이었다.

문경원 당근마켓 지역사업실 실장은 "겨울간식지도는 매년 동네 주변에서 살펴볼 수 있는 알짜 간식 판매처 정보들을 이웃들과 친근하게 나눌 수 있는 공간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라며 "당근 이웃들이 직접 발견하고 함께 만들어가는 오픈맵 서비스인 만큼, 유용한 정보가 활발히 공유될 수 있도록 올 겨울에도 많은 관심과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당근마켓은 지난해 3월 기존 동네 맛집 정보를 제공해온 '당근지도'의 카테고리를 병원/약국, 운동, 반려동물 등 다양한 생활 영역으로 확대해, 이용자들이 동네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장소들을 손쉽게 찾아 이용할 수 있는 나침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끝)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