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수원시, 지역 중소 제조기업에 '무역플랫폼 온라인 마케팅'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자무역청 사이트 화면. / 자료제공=수원특례시
수원지역 제조 분야 중소기업이 새로운 국외 바이어와의 교역을 개척할 수 있도록 수원시가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홍보 마케팅을 지원한다.

수원시는 27일부터 4월27일까지 '글로벌 영상 플랫폼(인스타그램) 마케팅'과 '전자무역청 마케팅' 사업에 참여할 수원지역 중소 제조 기업을 각각 10개사씩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신규사업인 '글로벌 영상 플랫폼(인스타그램) 마케팅'은 세계 12억명이 이용하며 장벽없는 활발한 소통의 장으로 사용되고 있는 인스타그램을 통해수원의 기업을 홍보한다. 수원시는 전자무역용 전용 계정을 생성한 뒤 중소기업에서 제작한 홍보영상을 5분 내외로 편집해 게시함으로써 더 많은 세계인이 이를 볼 수 있도록 돕는다.

'전자무역청 마케팅'은 기업이 생산하는 제품 특성을 담은 영문 전자 카탈로그를 제작해 '전자무역청' 홈페이지에 기업별 웹페이지로 등록, 국외 바이어들에게 정보를 제공한다.

수원시가 지난 2009년 지자체 최초로 구축해 운영 중인 전자무역청 홈페이지는 오프라인으로 바이어를 만나지 않고 화상으로 수출 상담을 진행할 수 있는 온라인 무역거래 시스템이다. 수출 지원을 위해 홈페이지로 유입된 30개국 바이어에게 무역거래 제안서를 발송하는 등 기업의 온라인 판촉 지원을 담당하고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시는 전자교역 플랫폼(인스타그램), 전자무역청 등을 운영해 제품을 홍보하며 수원의 기업이 세계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며 "중소 제조기업의 많은 참여로 좋은 성과를 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김동우 bosun1997@mt.co.kr  |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