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강희석 SSG닷컴 대표 "올해 성장, 고객, 플랫폼, 수익에 집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SG닷컴이 '오픈 톡'을 통해 중장기적으로 추진할 네 가지 과제를 발표했다. 지난 26일 강희석 SSG닷컴 대표이사가 오픈 톡 행사에 참석해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SSG닷컴
SSG닷컴이 올해 성장, 고객, 플랫폼, 수익에 집중할 계획이다.

SSG닷컴은 지난 26일 오후 서울 역삼동 본사에서 올해 첫 '오픈 톡' 행사를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사업 성과를 되짚어보고 향후 전략 방향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강희석 SSG닷컴 대표는 "SSG닷컴은 치열한 시장 경쟁 속에서도 2019년 법인 출범 이래 총거래액(GMV), 월간활성사용자수(MAU) 등 주요 지표에서 견조한 성장을 이어왔다"며 "지난 2022년은 G마켓과 함께 통합 멤버십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론칭하고 SSG닷컴의 온라인 장보기 역량을 G마켓에 이식하는 등 '원 디지털 유니버스'(One Digital Universe)의 초석을 다진 해였다"고 말했다.

이어 "2023년은 사업 모델의 본질적인 경쟁력 확보와 수익구조 개선을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 체계를 구축하는 원년이 될 것"이라며 "그로서리(식료품), 라이프스타일 등 핵심 카테고리에서 고객의 첫 번째 선택을 끌어내는 '고객 신뢰 기반의 프리미엄 플랫폼'으로 진화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이를 위해 SSG닷컴은 ▲성장 ▲고객 ▲플랫폼 ▲수익 등 중장기적으로 추진해야 할 네 가지 과제를 선정했다.

성장 관점에서는 온라인 장보기 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확보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쓱배송을 앞세워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주력 고객인 3~4인 가구에 대한 장바구니 침투율을 높일 계획이다. 성장 잠재력이 높은 1~2인 가구의 니즈도 반영해 서비스 차별화를 꾀한다. 비장보기 분야에서는 프리미엄·럭셔리 브랜드 기반으로 패션·뷰티 카테고리를 전략적으로 육성한다.

고객 측면에서는 이마트, 신세계백화점, 스타벅스 등 오프라인 주요 관계사 혜택이 연결된 '통합 멤버십 2.0'을 연내 론칭할 계획이다. 이용층이 확보된 신세계 계열사를 활용해 고객 '록인'(Lock-in)을 중점에 둔 전략이다.

플랫폼 전략은 온라인 자회사의 역할 특화에 중점을 두겠다는 복안이다. SSG닷컴은 장보기와 라이프스타일, G마켓과 옥션은 가격·구색 경쟁력 확보, W컨셉은 온라인 패션 시장을 선도하는 '카테고리 킬러' 역할로 키운다.

기업공개(IPO)를 준비하고 있는 SSG닷컴은 수익성에 대한 고민도 잊지 않았다. 2022년 하반기부터 추진하고 있는 '균형 성장' 전략을 강화해 향후 흑자로 전환할 수 있는 사업 모델을 만들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SSG닷컴은 상장 시기를 특정하진 않았으나 IPO를 준비하고 있다. 2018년 사모펀드 어피니티에쿼티파트너스와 블루런벤처스로부터 1조원을 투자받은 SSG닷컴은 2021년 총거래액(GMV) 5조1600억원 목표를 달성하며 투자자 풋옵션(주식매수청구권) 조항을 충족한 상태로 시장 상황을 보고 있다.

SSG닷컴은 "경영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하고 수익 구조를 개선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