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총상금 13억원… 스크린골프 'GTOUR' 2023시즌 '티오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크린골프 GTOUR 2023시즌이 오는 28일 시작된다. /사진= 골프존

스크린골프 GTOUR가 총상금 13억원 규모로 2023시즌에 돌입한다.

골프존은 "오는 28일 대전 골프존 조이마루에서 신한투자증권 GTOUR 남자대회 1차 결선을 시작으로 총상금 13억원 규모의 2023시즌 GTOUR 남녀 정규투어의 막을 연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GTOUR는 올해로 12년째 개최되고 있다. 올시즌 대회는 투비전 프로 투어모드로 열린다. 타석부와 타격부의 분리 및 실제 골프 코스와 유사한 100여 개 이상의 경사면을 표현해주는 듀얼 플레이트를 적용했다.

특히 GTOUR는 지난해부터 모든 경기를 생중계하기 시작했다. 2023시즌부터는 홍콩, 인도네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등 동남아시아 8개국에 글로벌 송출을 진행할 예정이다.

총상금 7000만원과 우승 상금 1500만원 규모로 치러지는 GTOUR 1차 결선에는 2022시즌 대상 포인트 상위 5명, 전 시즌 우승자를 비롯한 예선 상위 60명과 신인 중 예선 통과자 외 상위 4명, 경기위원회가 선정한 초청 선수까지 최대 68명이 출전한다.

1라운드 종료 후 컷오프 방식을 적용해 통해 2라운드 진출 인원 40명을 선발한다. 대회 코스는 가상 골프장인 GTOUR 밸리 코스로 치러지며 2라운드 4인 플레이 방식으로 36홀 스트로크 성적을 합산해 순위를 가린다.

개막전부터 2022시즌 대상 수상자 상금왕을 차지한 이성훈의 팽팽한 대결이 기대된다. 필드와 스크린에서 활약하고 있는 김민수와 GTOUR 개인 통산 10승 기록을 보유한 김홍택 등 쟁쟁한 실력을 갖춘 선수들도 대거 출전한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