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화보] 오마이걸 아린, 봄처럼 활짝 핀 꽃미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린이 화보에서 꽃미모를 뽐냈다.
사진=싱글즈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가 오마이걸의 멤버이며 드라마 '환혼'을 통해 완벽한 연기자로서의 변신에 성공한 아린의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에서 아린은 봄의 분위기를 물씬 머금은 모습을 선보였다. 아린은 화려한 드레스, 꽃 액세서리와 찰떡같이 잘 어울리는 것은 물론, 봄의 여신처럼 완벽한 미모를 뽐내며 촬영에 임했다. 그 모습에 현장의 스태프들 모두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사진=싱글즈
아린은 드라마 '환혼', '환혼: 빛과 그림자'를 통해 연기자로서 성공적인 변신을 선보였다. 첫 정극이나 사극을 마친 소감을 묻자 아린은 "최근까지 한참 재미있게 모니터하던 중이라 끝났다는 실감이 안 나더라. 오랜 기간 함께한 첫 작품이라 무척 각별했던 것 같다."고 이야기한다. 더불어 이번 작품을 통해 "연기를 하면서 캐릭터를 분석하는 방식부터 연기에 임하는 태도, 동료를 대하는 자세 같은 것들 것 배웠다."고 말했다. 걸그룹 오마이걸의 사랑스러운 막내이기만 하던 아린이 연기자로서 완벽한 변신을 한 것이다.
사진=싱글즈
오마이걸 멤버로서 올해 데뷔 9년 차. 아린은 어느 순간부터 분위기가 달라진 것 같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한다. "예전과는 달리 점점 무대를 할수록 그냥 나 자신을 보여주는 데 몰입하게 되는 것 같다. 그때 비로소 무대를 즐길 수 있다"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예전에는 '어떤 선배님을 닮고 싶다' '누군가처럼 되고 싶다' 였다면 지금은 그냥 '아린은 아린만의 특유의 분위기가 있는 것 같다' '아린만의 색깔이 있다'는 말이 더 좋더라"며 자신감을 내비치기도 했다.
이재현 deux1004@mt.co.kr  |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