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단독] 초록매실·아침햇살, 2월부터 1400원… 웅진식품, 음료 20종 가격 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웅진식품의 음료 20종 가격이 인상된다. 사진은 초록매실 라인업. /사진제공=웅진식품
웅진식품이 다음 달부터 주요 음료 가격을 일제히 올린다.

25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웅진식품에서 판매하는 음료 20종의 편의점 판매 가격이 2월1일부터 인상된다. 인상 폭은 100원에서 300원까지다.

가격이 오르는 제품은 ▲자연은토마토(180㎖·340㎖·1.5ℓ) ▲자연은알로에(500㎖) ▲자연은샤인머스켓(500㎖) ▲자연은납작복숭아(340㎖) ▲초록매실(180㎖) ▲초록매실마일드(500㎖) ▲가야농장알로에(340㎖) ▲하늘보리(325㎖·500㎖·1ℓ) ▲옥수수수염차(500㎖) ▲광명찾은결명자차(500㎖) ▲오곡누룽지(500㎖) ▲티즐피치우롱티(500㎖) ▲티즐유자그린티(500㎖) ▲아침햇살(180㎖·500㎖) ▲꿀홍삼(280㎖) 등이다.

주요 제품인 초록매실은 180㎖ 제품 기준 1300원에서 1400원으로, 아침햇살은 500㎖ 제품 기준 2000원에서 2150원으로 인상된다. 하늘보리는 500㎖ 제품 기준 1600원에서 1800원으로, 옥수수수염차 역시 500㎖ 제품 기준 1600원에서 200원 올라 1800원으로 조정된다.

이번에 음료 가격을 올리게 된 이유는 인건비와 원부자재 가격 인상에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웅진식품 관계자는 "물류비와 원부자재 가격 상승 등의 여파로 가격 인상을 결정하게 됐다"며 "가격 인상은 2월 편의점부터 순차적으로 각 채널에 적용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연희진 toyo@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