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서울시, 전통시장 1호 '엄마아빠 VIP존' 방학동 도깨비시장에

전통시장 불편하다는 인식개선과 매출 활성화 도움, 소비자-상인 상생 기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통시장 1호 '엄마아빠 VIP존'이 오는 9월 도봉구 방학동 도깨비시장에 조성된다.

오세훈 서울특별시장은 지난 20일(금) 방학동 도깨비시장을 방문, 상인과 지역주민과 만난 자리에서 '엄마아빠 VIP존'은 전통시장 내 양육자 존중·배려공간으로 아이들의 안전한 놀이공간과 양육자 휴식공간으로 구성된다고 밝혔다.

전통시장을 찾은 3세~8세 유아와 양육자 누구나 이용 가능하며, 아이를 잠시 맡기고 편하게 장을 볼 수 있도록 보육교사(1~2명)도 상주할 예정이다. 또 시장놀이 교구를 비롯해 IT 기자재 등을 비치해 부모와 자녀가 함께 전통시장 장보기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

시는 전통시장 1호 '엄마아빠 VIP존'이 조성되는 도봉구는 3~8세 유아인구가 1만 명 이상이고, 방학동 도깨비시장 1㎞ 이내에 어린이집, 유치원 등 보육기관이 26곳이나 운영될 정도로 돌봄 수요가 많은 지역이라 1호 대상지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2020 전통시장 실태조사 보고서(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에 따르면, 시장 내 유아놀이방과 수유시설 보유비율이 15%에 불과하고, 전통시장 관련 민원분석 결과 편의시설 확충과 환경개선에 대한 요구가 많아 서둘러 설치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엄마아빠 VIP존'은 방학동 도깨비시장 고객지원센터 1층 57 규모로 조성된다. 고객지원센터는 '18년 건립된 최신건물로 1층에 화장실과 수유실 등을 갖추고 있다.

박재용 서울시 노동·공정·상생정책관은 "엄마아빠 VIP존이 전통시장은 장보기 불편하다는 시민들의 생각을 바꾸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안전한 먹거리를 편리하고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전통시장 환경개선과 인프라 확충하고 시민과 전통시장 상인이 상생하는 방안을 계속해서 마련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