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세븐일레븐, 유망 기술 스타트업과 유통 플랫폼 혁신 사업 추진

롯데벤처스, 특구재단과 '유통플랫폼 혁신 오픈스테이지' 진행... 유망 스타트업 2개 기업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통 혁신 이룰 스타트업! 세븐일레븐으로 모여라!"

세븐일레븐이 편의점 유통플랫폼 혁신을 위해 능력 있는 스타트업 기업들과 손을 잡는다.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지난 10월 전국 연구개발특구 내 혁신 기술기업을 대상으로 '편의점 유통플랫폼 혁신을 위한 오픈스테이지'를 진행하였고, 그 결과 최종 선정된 2개 혁신 기업과 신규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편의점 유통플랫폼 혁신 오픈스테이지에서는 총 4개 분야(무인기술?자동화 편의점/온라인?이커머스/ESG/신규 공동 사업 제안)에 30여 개 기업이 참여하였으며, 서류 심사를 통과한 10개 혁신기업이 열띤 경연을 펼쳤다. 최종적으로 '㈜테라블록', '㈜블링커스' 2개의 혁신 기업이 선정되었다.

'㈜테라블록'은 환경관련 엔지니어링 서비스 전문기업으로 이번 경연에서 ESG 분야에 '폐플라스틱의 화학적 재활용 사업'을 제안하였으며, '㈜블링커스'는 주류 및 전자상거래 전문 기업으로 온라인?이커머스 분야에 'NFT기술을 활용한 와인 선물&픽업 서비스'를 제안하여 최종 선정되었다.

세븐일레븐은 특구재단과 함께 두 기업에게 POC(사업 실증기회) 제공 및 사업화 지원을 실시하여 두 기업이 제안한 '폐플라스틱 재활용 사업'과 'NFT 활용 주류 픽업 서비스'가 세븐일레븐의 새로운 혁신 사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적극 후원할 계획이다.

이윤호 세븐일레븐 DT혁신팀장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편의점 플랫폼 혁신은 향후 업계의 향방을 가를 매우 중요한 과제라고 생각한다"며 "실력 있는 스타트업들과 함께 다양한 혁신 사업들을 계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