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맘스터치, 겨울 한정 이색 사이드 메뉴 '찰빵' 2종 출시

'찐감자찰빵·찐고구마찰빵', 독특하고 색다른 경험 원하는 'MZ세대 식문화'와 'K-디저트' 트렌드 반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종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가 겨울 시즌을 맞아 실제 감자·고구마를 연상케 하는 겨울 한정 이색 사이드 메뉴 찰빵 2종을 출시했다.

이번 신메뉴는 겨울 시즌 한정으로 판매되는 디저트다. 겨울 하면 생각나는 토종 디저트인 감자와 고구마의 비주얼을 앙증맞게 재현한 것이 특징으로, 독특하고 색다른 경험을 원하는 MZ세대의 식문화와 'K-디저트' 트렌드를 반영해 개발됐다.

새롭게 출시한 사이드 메뉴 2종은 울퉁불퉁한 감자 모양의 '찐감자찰빵'과 길쭉한 고구마와 꼭 닮은 '찐고구마찰빵'이다.각각 감자와 고구마 앙금을 가득 채워 달콤하고 고소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쫄깃한 식감으로 먹는 재미까지 더했다.

한편, 맘스터치는 특유의 케이준 스타일로 메인 메뉴만큼 사랑받고 있는 '케이준양념감자'를 비롯해, 바삭한 김말이 튀김과 쫄깃한 떡강정, 담백한 팝콘 만두를 취향에 맞는 소스로 즐기는 '김떡만', 3가지 맛의 달콤하고 바삭한 한입 디저트인 '맘스스낵볼세트' 등 버거, 치킨 등 메인 메뉴와 곁들이면 맛이 배가되는 차별화된 사이드 메뉴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버거·치킨 전문점 창업 가맹 프랜차이즈 맘스터치 관계자는 "고객 메뉴 선택의 폭을 넓히고, '사이드 메뉴 맛집' 맘스터치의 명성에 걸맞은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겨울과 어울리는 이색 사이드 메뉴를 선보이게 됐다"며 "인증샷을 부르는 독특한 비주얼에 달콤하고 고소한 맛으로 고객들의 눈과 입을 모두 즐겁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