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알레르망, 스위스 침구 브랜드 '슐로스베르크' 수입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알레르망이 스위스 침구 브랜드 '슐로스베르크(SCHLOSSBERG)'를 수입·판매한다./사진=알레르망
기능성 침구 브랜드 알레르망이 스위스 침구 브랜드 '슐로스베르크(SCHLOSSBERG)'를 수입·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1835년 면직 공장을 설립해 1959년 론칭한 '슐로스베르크'는 스위스 취리히에 본사를 두고 있는 스위스 1위 브랜드로 꼽힌다. 가장 긴 목화솜으로만 면 원단을 생산하고 이탈리아에서 염색과 프린트를 완성해 최고급 제품을 생산한다. 영국의 해롯 백화점을 비롯해 독일, 미국, 일본, 스웨덴 등 전 세계 고급 백화점과 32개국 이상 전문 소매점에서 판매되고 있다.

슐로스베르크 디자이너와 제작자들은 자연에서 영감받은 아이디어를 손으로 직접 스케치하고 제작한 패턴으로 다양하고 섬세한 프린트를 만들어내는 것으로 유명하다. 대부분의 제품이 섬유에 대한 안전성을 인증하는 가장 유명한 라벨인 오코 텍스(OEKO-TEX) 인증을 받았다. 특히 '오코 텍스 스탠더드(STANDARD) 100' 인증을 받았다는 것은 섬유의 모든 구성 요소에 대해 유해 물질 테스트를 완료했으며 인체에 무해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한편 알레르망은 '슐로스베르크' 뿐만 아니라 이탈리아의 '데아(dea)', '시뇨리아 피렌체(SIGNORIA Firenze)'등 총 5개의 유럽산 프리미엄 침구 제품을 알레르망 논현점에서 판매하고 있다.
조승예 csysy24@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