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일본여행 훈풍… 롯데관광 "코로나 이후 업계 첫 단독 전세기 완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관광개발이 팬데믹(세계적 감염병 대유행) 이후 업계 최초로 단독 전세기 상품 완판 기록을 세웠다. 사진은 일본 다카치호 협곡. /사진=롯데관광개발
롯데관광개발의 단독 전세기 상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첫 완판 기록을 세웠다.

롯데관광개발은 오는 11월 3박 4일 일정으로 출발하는 일본 미야자키 단독 전세기 여행상품이 출시 한달 만에 436개 전 좌석이 판매됐다고 29일 밝혔다. 코로나19 이후 출시된 단독 전세기 상품이 완판에 성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는 설명이다.

롯데관광개발은 "1인 기준 169만원(세금 포함)정도의 고가 패키지임에도 일본이 다음달 11일부터 비자 면제 등의 입국 규제를 대폭 완화함에 따라 그동안 억눌려왔던 일본 여행 수요가 폭발하면서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판매 상품은 일본의 단풍 개화시기에 맞춰 총 2회(11월13일, 16일) 에어부산을 타고 인천에서 미야자키로 출발하며 자연 관광 및 골프투어 등 다채로운 여행 코스를 제공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롯데관광개발 특전으로 쉐라톤 호텔에서의 숙박과 선착순 디럭스 객실 업그레이드, 지역 특산물 소고기, 신선한 해산물 등 현지의 고급 식재료로 만들어지는 쉐라톤 석식 뷔페(투숙 시 1회)를 통해 여행의 품격을 높인 것도 특징이다.

회사 측은 "최근 엔저(엔화 가치 하락) 현상까지 겹치며 일본 패키지 여행을 비롯한 항공권과 숙소만 묶은 에어텔 관련 문의가 지난달에 비해 300%가량 급증하고 있는 반가운 상황"이라면서 "이에 발맞춰 고품격 여행 서비스를 추구하는 롯데관광개발만의 특색 있는 일본 여행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롯데관광개발은 지난 5월 코로나19 이후 2년4개월만의 홋카이도 단독 전세기 여행 상품을 업계 최초로 출시하는 등 종합관광레저기업으로 차별화한 전세기 상품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박정웅 parkjo@mt.co.kr  | 

안녕하세요, 박정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