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문경시, 외식 신규창업자 대상 '1인반상 지원사업'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북 문경시청 전경/사진=황재윤 기자

경북 문경시가 오는 19일까지 위생적인 외식환경 만들기를 위해 신규창업자를 대상으로 '1인 반상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8일 시에 따르면 '1인 반상 지원사업'은 경북도의 식품진흥기금 공모사업에 선정, 개인별 상차림 형태로 손님들께 음식을 제공해 기존의 감염병에 취약한 '같이먹기' 식문화를 개선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는 1인 상차림으로 음식점을 영업하고자 하는 신규 창업자와 기존 영업자를 대상으로 1인용 반상기 또는 개인별 앞접시, 덜어먹는 집게 및 국자 등 구입을 지원한다. 지원 금액은 최대 100만 원이다.

서류심사 등의 심사를 거쳐 총 35개소에 지원하며, 1인 반상 지원업소로 지정된 업소는 1인 반상 지원업소 스티커 부착 및 홈페이지 게시, 안심식당 지정, 음식문화개선 사업 우선 지원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신현국 문경시장은 "감염병 예방을 위해 안전하고, 위생적인 외식환경 조성으로 음식문화개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