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미국인 홀린 비비고 만두, 유럽인도 사로잡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CJ제일제당이 미국 비비고 만두 성공 경험을 토대로 유럽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다. 사진은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CJ제일제당 유럽 중장기 성장 전략 회의에서 최은석 대표이사를 비롯한 주요 경영진들이 의견을 나누고 있는 모습. /사진=CJ제일제당
CJ제일제당이 미국 비비고 만두 성공 경험을 토대로 유럽 시장 공략에 신호탄을 쏘아올렸다.

CJ제일제당은 독일에서 유럽 중장기 성장 전략 회의를 열고 만두와 가공밥, 한식 치킨 등 글로벌 전략제품(GSP) 등을 앞세워 유럽 식품사업 매출을 2027년까지 5000억원으로 끌어올린다는 목표를 세웠다고 5일 밝혔다. 유럽 내 K-푸드 시장을 넘어 아시안푸드 시장에 본격 진입하고 만두를 비롯해 롤과 딤섬까지 아우르는 만두류 카테고리 1등에 도전한다는 포부다.

이를 위해 CJ제일제당은 지난 5월 유럽시장 공략을 위한 전초기지인 영국 법인을 설립했으며 2018년 인수한 독일 냉동식품기업 마인프로스트와 올해 초 준공한 '글로벌 생산→글로벌 수출' 첫 모델인 베트남 키즈나 공장 등의 생산 거점을 확보했다.

CJ제일제당은 상대적으로 현지 소비자들의 인지도가 높은 비비고 만두를 앞세워 한식 만두시장의 대형화를 꾀한다. 유럽인이 친숙한 닭고기를 활용한 만두와 미국에서 검증된 제품 등을 중심으로 라인업을 확장한다. 채식인구 등을 겨냥한 100% 식물성 비비고 만두 신제품을 3분기에 출시하고 가공밥·K-소스 등 글로벌 전략제품을 활용한 레디밀(간편하게 데워 바로 먹을 수 있는 한 끼 식사) 시장 진입도 추진한다.

유럽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K-푸드에 대한 경험과 비비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데도 주력한다. 플랫폼 업체와의 협업을 통해 비비고 제품을 제공하고 소비 트렌드에 대한 데이터도 축적해 신제품에 적용한다. 이와 함께 만두 중심의 비비고 브랜드 인지도를 김치, K-소스 등 다른 K-푸드 제품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아시안 푸드 사업도 적극 확대한다. CJ제일제당은 만두 노하우와 미국 슈완스와 베트남 까우제 인수로 축적된 동남아식 롤의 역량을 활용해 유럽시장에 차별적인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밥과 면류의 제품 라인업을 확충해 유럽에서 K-푸드를 포괄하는 아시안 푸드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목표다. 필요 시 유통망과 인프라를 갖춘 현지 식품업체 인수·합병(M&A)도 검토할 방침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유럽은 K-푸드의 불모지로 알려져 있지만 최근 아시안 푸드와 K-컬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기회 요인이 많아졌다"며 "이재현 회장의 한국 식문화 세계화 철학을 바탕으로 미국에 이어 유럽에서도 비비고 브랜드로 K-푸드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최고의 아시안 푸드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