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BBQ, 대만 글로벌 사업 '활기'...올해 7개 매장 더 연다

4월 베이터우점 이어 5월 가오슝시에 19호점 오픈…대만 전역으로 영업망 확장 계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치킨 프랜차이즈인 제너시스 BBQ 그룹(윤홍근 회장)이 대만 가오슝 지역에 19번째 치킨 매장을 오픈했다. (BBQ 제공)

치킨 프랜차이즈인 제너시스 BBQ 그룹(윤홍근 회장)이 대만 가오슝 지역에 19번째 치킨 매장을 오픈했다. 특히, 엔데믹 전환에 따라 가맹문의가 급증하면서 올해 대만에서만 7개 매장의 추가 오픈 계획을 세우고 대만 전역으로 영업망을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BBQ는 마스터 프랜차이즈와 연계해 2018년도에 대만 시장에 처음으로 진출해 치킨 외에도 떡볶이, 잡채, 전 등 다양한 한식 메뉴를 함께 현지 소비자들에게 선보이며 K-푸드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 타오위안, 타이중, 타이난 등 주요 도시에서 매장을 오픈하고 있으며, 올해 4월 온천 관광지인 베이터우점에 이어 5월 가오슝시에 19번째 매장을 잇따라 오픈했다. BBQ는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식감의 한국식 치킨의 맛으로 현지 소비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BBQ는 가장 활발하게 매장수가 확장되고 있는 미국, 캐나다 등 북미지역뿐 아니라 대만을 아시아 지역 영토 확장을 위한 성공적인 발판으로 삼아 호주, 필리핀, 베트남 등에서도 'K-치킨' 열풍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BBQ 관계자는 "지난 22일 네이션스 레스토랑 뉴스(Nation's Restaurant News)통해 '미국 내 가장 빠르게 성장한 글로벌 외식 브랜드 2위' 발표 등 글로벌 외식 프랜차이즈로서 BBQ의 인지도가 높아져 전 세계 5만개 가맹점 목표 달성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