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역직구로 숨통?… 신라면세점, 국산품 中 온라인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라면세점이 면세업계 최초로 중국 물류 플랫폼이자 알리바바 자회사인 차이냐오와 손잡고 1억5800만명의 중국 직구족 잡기에 나선다. 사진은 신라면세점 서울점. /사진=신라면세점
신라면세점이 1억5800만명의 중국 직구족 잡기에 나선다.

신라인터넷면세점은 중국 물류 플랫폼인 알리바바 자회사 차이냐오와 국산품 온라인 해외판매(역직구)에 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8일 밝혔다.

관세청이 다음 달부터 면세품 온라인 해외판매를 허용하면서 1억5800만명 규모의 중국 직구 소비자들을 겨냥한 해외 판로를 마련한 것으로 분석된다. 중국 관광객들의 방한을 전망하기 힘든 상황에서 이 같은 조치가 나온 것으로 풀이된다.

신라인터넷면세점은 7월 중 중국몰에서 국산품의 역직구 해외판매 서비스를 오픈한다. 외국인들에게 인기가 높은 국산 화장품과 건강기능식품 등을 위주로 300여종의 상품을 준비하고 있다.

차이냐오와의 협약으로 중국 현지에서 신라인터넷면세점 중국몰의 상품을 구매한 고객은 한국 상품을 집에서 편리하게 받아 볼 수 있게 됐다. 차이냐오는 한국 내 물류 작업부터 중국 내륙까지 신라면세점 상품 배송을 모두 담당한다.

2020년 한국시장 직접 진출을 선언한 차이냐오는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업체인 알리바바그룹의 물류계열사로 배송부터 창고관리, 국제운송, 통관에 이르는 엔드투엔드(end-to-end) 물류와 공급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7월부터 허용되는 면세품 온라인 해외판매 정책에 따라 중국 알리바바 물류회사인 차이냐오와 협약을 체결했다"며 "국내 고객뿐 아니라 중국 역직구족 시장을 타겟으로 상품구매부터 배송까지 완벽한 면세품 판매 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영선 youngsun@mt.co.kr  |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