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오비맥주, 협력사와 함께 지속가능한 미래 만들겠습니다

세계 환경의 날 기념…이천, 청주, 광주 3개 생산공장 30여 협력업체 오비맥주 ESG경영 지지, 동참 선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비맥주(대표 배하준)는 '세계 환경의 날(6월 5일)'을 기념해 경기도 이천, 광주광역시, 충북 청주에 위치한 자사 생산공장에서 임직원은 물론 협력사와 함께 2주간 '하나뿐인 지구(Only One Earth)'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하나뿐인 지구(Only One Earth)'는 올해 '세계 환경의 날' 주제다. 1972년 유엔(UN) 총회에서 세계 환경의 날이 처음 제정됐을 때와 같다. 오비맥주는 하나뿐인 지구를 위해 3개 생산공장 임직원은 물론이고 협력사와 함께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자는 취지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오비맥주는 글로벌 본사인 ABI와 함께 2025 지속가능경영 목표인 ▲기후변화 대응 ▲스마트 농업 ▲수자원 관리 ▲포장재 재활용 확대 등 4개 분야에 대한 과제를 설정하고, 2025년까지 탄소배출량을 2017년 대비 25% 감축한다는 계획이다.

오비맥주는 2017년 지속가능한 경영 정책을 수립하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에 속도를 내고 있다. 특히 기후변화 대응에 중점을 두고 100% 재생에너지 사용과 25% 탄소 배출 감축에 힘쓰고 있다. 또한, 매년 지속가능 경영에 관한 구체적인 수치를 제시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내부 임직원뿐 아니라 협력사와의 동행에도 집중하고 있다.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이천, 청주, 광주 3개 생산공장에서 폐기물?부산물을 처리하고, 폐기물 적환장 등 시설 운영과 관리를 담당하는 협력사들은 지난달 26일부터 9일까지 2주간 오비맥주 환경안전보건팀과 환경점검과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오비맥주 이천공장 협력사인 프로에스콤이 오비맥주의 ESG경영 지지선언을 하고 환경안전보건팀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제공 오비맥주)

특히 프로에스콤, 아미바이오, 디와이솔루션 등 30여 협력사들은 최근 심화하는 기후위기로 인해 오비맥주의 지속가능경영 목표에 대해 공감하고 오비맥주의 ESG활동에 적극 동참한다고 선언했다.

이외에도 3개 생산공장에서는 각각 다양한 환경의 날 기념 활동을 실시했다. 세계 환경의 날 표어 공모전을 시작으로 ESG 환경교육을 실시하고 폐기물 적환장을 찾아 폐기물 배출 현황과 재활용 처리 실태 점검 및 모니터링을 시행했다. 세계 환경의 날 당일에는 전 직원이 공장 외부 환경정화 활동도 벌였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기후변화는 인류가 직면한 가장 심각한 문제이자 여럿이 함께 해결해야 하는 것"이라며 "ESG 선도기업으로서 임직원, 협력사와 함께 기후변화에 적극 대응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