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디노스튜디오, 유튜버 전용 플랫폼 ‘크레브’ 회원 1만 5천 명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씨엔티테크(대표 전화성)가 액셀러레이터로 참여하는 ‘Start-up NEST’ 프로그램 7기에 선정되어 스타트업 비즈니스를 펼치고 있는 ㈜디노스튜디오(대표 허정발)가 2020년 7월 기준 회원 1만 5천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한 달 이용 시간 460억 분, 유튜브는 10대에서 60대 이상까지 모든 세대가 가장 오래 쓰는 플랫폼으로 ‘유튜브 크리에이터’는 21세기 새로운 직업으로 떠오르고 있다. 하지만, 채널의 주제, 편집, 장비, 디자인, 구독자 확보 등의 어려움이 있어 포기하는 것이 현실이다.

이에 유튜버 전용 플랫폼 크레브를 서비스하는 (주)디노스튜디오는 유튜버 전용 플랫폼 ‘크레브’를 개발했다. ‘크레브’는 마이크로 유튜버에게 기존 MCN 업체와 다른 웹기반의 서포트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콘텐츠 아이디어가 없어 고민하는 유튜버들에게 재미있는 콘텐츠 소재(챌린지), 콘텐츠 소재로 활용할 수 있는 제품 협찬(기업 협찬), 썸네일 소스, 자막 소스, 예능효과, 자막효과 등 다양한 편집 소스 등을 제공하여 유튜버들이 영상을 제작할 때 더욱 다양한 방향으로 영상 제작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특히, 영상 소스 서비스 ‘크레브스톡’은 지난 3월 서비스 출시 이후 매주 새로운 소스를 공개하고 있다. 해당 서비스는 건당 이용 또는 월 정기 결제를 통해 이용하는 방법 등으로 서비스를 진행 중으로, 최근 자체 회원 수 1만 5천 명을 돌파하며 유튜버들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다.

디노스튜디오 허정발 대표는 “상위 인플루언서 뿐 아니라 마이크로 인플루언서 층이 탄탄해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크레브를 개발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크레브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크리에이터들이 건강한 콘텐츠를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