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남양유업, 30여종의 야채·과일로만 만들어 더 건강한 ‘야채채움’ 2종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건강을 추구하는 소비자들 사이에서 영양성분은 유지하면서 신선한 야채와 과일 고유의 맛과 향을 살려 그대로 짜낸 착즙 주스가 인기다.

남양유업(대표 이광범)이 30여종의 야채?과일 외에는 아무것도 넣지 않고 국내산 브로콜리?케일을 그대로 짜낸 ‘야채채움 녹황’과 국내산 레드비트?적양배추를 착즙한 ‘야채채움 퍼플’ 2종을 출시했다.

30여 종의 신선한 야채?과일로 꽉 채운 ‘야채채움’ 2종은 한 잔으로 야채와 과일 하루 섭취 권장량의 부족분을 100% 보완할 수 있으며 향료, 보존료, 첨가당 등 식품첨가물 7가지 무첨가 원칙으로 더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농축하지 않고 그대로 짜낸 착즙액을 사용한 ‘야채채움’ 2종을 통해 신선한 야채?과일을 챙겨 먹기 어려운 현대인들이 간편하게 음용하며 건강을 챙길 수 있을 것이다”며 “이번 신제품 출시에 이어 지속적으로 제품 라인업을 추가해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야채채움’ 2종은 가까운 슈퍼마켓이나 남양유업 가정배달을 통해서 구매 가능하며, 대형 할인점에는 7월 중순 입점 예정이다. 1입 기준 도매가격은 1,300원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