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먹거리 지역 특산물 담은 제품으로 경쟁력 강화… 소비자 입맛 사로잡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외식업계의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메뉴가 소비자 입맛을 사로잡으며 눈길을 끌고 있다. 다양한 지역의 우수 농수특산물을 활용해 제품의 맛과 영양을 살린 메뉴를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최근 외식 메뉴 선택 기준이 ‘건강’에 집중된 소비자의 취향을 저격하고 나선 것.

지역 원재료를 살린 메뉴는 기업의 매출 상승뿐 아니라 지역 농가 판로 확대 지원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일조하고 있다. 울릉도 청정 지역에서 자란 식재료를 담은 도시락부터 지역 과일의 맛과 영양을 그대로 담은 간식까지, 특산물을 활용한 여러 메뉴를 통해 지역의 향취를 그대로 느낄 수 있다.

◆ 울릉도 청정지역의 채소를 도시락으로 만나다, '본도시락, 울릉도 한상 도시락'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는 지난해 3월 울릉군과 특산물 보급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고 지역 농수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 본도시락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먼저 자사의 한식 캐주얼 다이닝 레스토랑 본죽&비빔밥 카페에서 독도산 해물을 가득 넣은 독도 한정 메뉴 2종을 출시한 바 있으며, 현재 프리미엄 한식 도시락 브랜드 본도시락에서 다양한 나물을 담은 ‘울릉도 한상 도시락’을 판매하고 있다.

울릉도 한상 도시락은 울릉도 청정 자연 지역에서 자란 다양한 나물을 담은 메뉴다. 울릉도 특산물인 부지깽이, 미역취, 눈개승마 등 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나물을 영양밥으로 지어낸 3색 나물 영양밥과 고소한 우삼겹구이, 매콤한 오징어볶음이 완벽한 조화를 이루고 있다. 지난해 3월 출시 이후 약 50만 개 이상 판매되는 등 소비자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얻었다.

◆ 피자에 찾아온 완도, '미스터피자, 전복피자'
특정 지역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일품요리도 있다. (주)엠피그룹이 운영하는 미스터피자가 완도에서만 맛볼 수 있는 ‘전복피자’를 선보였다. 전복피자는 미스터피자 완도청해점 점주의 의견을 수용해 엠피그룹 본사 R&D팀이 개발에 나서 출시된 특별 메뉴로, 전복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복 양식 어가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매장에서 판매되는 전복피자에는 100% 완도선 전복만이 사용된다. 트러플과 리코타 2종으로, 트러플 전복피자에는 전복과 양송이버섯에 세계 3대 진미 중 하나로 알려진 트러플을 곁들여 맛과 영양을 강화했다.

◆ 식감에 영양까지 더한 ‘쥬씨, 쥬앤칩스 사과&딸기’
입이 심심할 때 즐기는 간식에서도 지역의 향취를 그대로 느낄 수 있다. 생과일주스 전문 브랜드 쥬씨의 ‘쥬앤칩스’ 중 사과와 딸기 메뉴 2종은 지역 농산물을 그대로 활용한 영양 간식이다. 

쥬앤칩스 사과의 경우 경남 합천에서, 딸기의 경우 충북에서 재료를 수급해 제품을 생산한다. 쥬앤칩스는 동결건조 공법을 활용해 신선한 생과일을 그대로 말린 제품으로, 다른 첨가물 전혀 없이 과일 원물의 맛과 영양을 그대로 즐길 수 있다.
강동완 [email protected]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