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영세 자영업자 수, 3년여 만에 최대… 고용질 나빠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 홀로' 일하는 영세 자영업자가 계속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통계청 분석 결과 지난 8월 기준 고용원 없는 자영업자는 1년 전보다 3만2000명(0.8%) 늘어난 413만700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2014년 10월 414만7000명을 기록한 이후 2년 10개월 만에 가장 많은 수준이다.

고용원 없는 자영업자는 2016년 6월 이후 1년 3개월째 단 한 차례도 줄지 않고 계속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고용원이 있는 자영업자는 지난해 9월 이후 9개월 연속 증가하다가 지난 6월부터 줄어들기 시작했다. 특히 지난달에는 1년 전보다 3만5000명 감소하면서 전체 자영업자 수도 지난해 7월 이후 처음으로 마이너스로 돌아선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 관계자는 "자영업자가 줄어든 반면 상용직은 늘고 있어 전반적으로 고용 안정성이 높아졌다"며 "자영업자 가운데 고용원 없는 자영업자만 늘어나는 등 오히려 고용의 질이 나빠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김수정 superb@mt.co.kr  | 

안녕하세요. 증권팀 김수정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