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편맥'은 캔맥주만?… 해외 브루어리 병맥도 편의점에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머니S MNB, 식품 유통 · 프랜차이즈 외식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여름 밤, 시원한 맥주 한 잔으로 무더위를 식히는 ‘편맥족’들이 늘어나고 있다.

CU(씨유)에 따르면, 무더위가 시작된 이번 달 들어 맥주 매출은 전년 동기(6월 1일~18일) 대비 약 21%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수입맥주의 매출은 전년 동기 무려 37% 뛴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한 자릿수 신장률을 보인 국산 맥주를 크게 웃도는 수치다.

이렇듯 수입맥주가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는 맥주를 고를 때도 와인처럼 맛과 향, 원산지까지 구분하며 개인 취향을 적극적으로 반영하는 사람들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이와 같은 추세에 맞춰 CU(씨유)는 오는 22일 업계 최초로 호주 크래프트 비어 브루어리인 스탁에이드 컴퍼니의 수제맥주 3종을 국내(수도권 일부, 부산) 출시한다. 

스탁에이드 컴퍼니는 론칭 1년 만에 무려 26개의 세계 맥주 대회에서 수상하며 호주 대표 수제맥주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CU(씨유)가 이번 소싱을 통해 단독으로 선보이는 상품은 찹샵페일에일, 듀엘라거, 울프스베인IPA(각 3,600원, 330ml)로, 독특한 라벨만큼 개성 강한 맛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스탁에이드 컴퍼니의 대표 상품들이다.

찹샵페일에일은 진한 몰트 맛을 느낄 수 있는 미국 스타일 에일로 특유의 아로마 향과 카라멜향을 강조했다. 듀엘라거는 깔끔하고 상큼한 끝 맛이 매력적인 상품으로, 옅은 꽃 향기와 함께 열대 과일과 시러스트 향을 느낄 수 있다. 울프스베인IPA는 4가지 다른 홉을 사용해 쌉쌀한 맛과 달콤한 맛의 조화를 이룬 맛이 특징이다.

특히 CU(씨유)는 업계 최초로 해외 유명 브루어리와 직접 컨택하는 직소싱 방식을 통해 이번 상품들을 호주 현지가보다 저렴한 가격에 출시한다. 다음달부터 3병에 9,900원 행사를 진행될 계획이다.

BGF리테일 음용식품팀 이용구MD(상품 기획자)는 “수입맥주 열풍이 지속되면서 다양한 나라의 개성 있는 맥주를 고객들에게 선보이고자 직접 현지 브루어리와 컨택하게 됐다“며, “특별한 맥주를 찾는 고객들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는 국내외 프리미엄 맥주를 지속적으로 소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