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동 국정감사 출석? 백승주 의원 채택 요청… '영창 발언 논란' 확대 조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제동 국정감사. 사진은 방송인 김제동. /자료사진=뉴시스

김제동이 국정감사에 출석할 지도 모르는 상황이 벌어졌다. 어제(5일) 국회 국방위 국정감사에서 방송인 김제동의 영창 발언을 문제삼은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백승주 의원은 국방위에 김제동의 증인 출석요구서 채택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백승주 새누리당 의원(구미갑)은 어제 국정감사에서 김제동이 TV프로그램에서 자신이 영창에 다녀온 사연을 소개하는 장면을 공개하며 한민구 국방장관에 사실확인을 요구했다.

김제동은 이 영상에서 "일병 때 별들이 모인 행사에서 사회 진행을 맡은 적 있다. 내가 군 사령관 사모님께 아주머니라고 부르며 안내해 13일간 영창에 수감됐다"는 이야기를 전한다.

백승주 의원은 김제동이 군에 대한 신뢰를 실추시키고 있다며 "진위를 밝혀 마지막 국방위 종합감사 때 보고해달라"고 요구했다. 이어 김제동에 대한 국방위 국정감사 증인 출석요구서 채택도 요청한 것이다.

내일(7일) 국방위 결정에 따라 김제동이 국정감사에 출석할 수도 있어 '김제동 영창 발언 논란'이 확대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장영락 ped19@mt.co.kr  |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