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온디맨드 커머스 ‘부탁해!’,CJ푸드빌 입점 브랜드 확대…61개 매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쉬코리아의 온디맨드 커머스 ‘부탁해!’를 통해 CJ푸드빌의 다양한 외식브랜드 음식을 맛볼 수 있게 됐다.

‘부탁해!’를 운영중인 메쉬코리아는 CJ푸드빌과 제휴를 맺고 ‘부탁해!’ 배달서비스 입점 브랜드를 8개로 확대한다. 이에 따라 메쉬코리아 ‘부탁해!’ 앱을 통해 주문가능 한 매장 수는 기존 16개에서 61개 매장으로 늘어난다.

IT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는 기존에 CJ푸드빌의 비비고, 제일제면소, 차이나팩토리, 투썸플레이스, 뚜레쥬르에 부탁해! 앱 배달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추가된 CJ푸드빌의 외식브랜드는 빕스, 계절밥상, 더플레이스 3개로 총 8개의 브랜드에 ‘부탁해!’ 배달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메쉬코리아 측은 설명했다. 배송지역은 서울, 분당, 수원, 부산의 직영점에서 우선적으로 적용된다.

메쉬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제휴로 CJ푸드빌의 소비자가 즐겨 찾는 인기브랜드인 빕스와 계절밥상, 더플레이스에서 ‘부탁해!’를 통해 매장을 방문하지 않고 음식을 맛볼 수 있게 됐다”며 “특히 더플레이스의 경우 서울역 주변에 서울스퀘어점을 오픈하는 등 핵심 상권인 강남, 판교 등에서 직장인들의 수요가 많은 인기 브랜드”라고 설명했다.

메쉬코리아는 오는 7월 20일부터 2개월 간 뚜레쥬르를 비롯한 CJ푸드빌 부탁해! 전 입점 브랜드에서 제품 주문 시 100원에 배송서비스를 제공하는 ‘CJ푸드빌 배송비 100원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부탁해!’ 내 입점한 8개 브랜드(뚜레쥬르, 투썸플레이스, 계절밥상, 차이나팩토리, 빕스, 비비고, 더플레이스, 제일제면소)에서 주문 횟수에 관계없이 무제한으로 이용가능하다.

한편, 메쉬코리아의 부탁해!는 현재 서울과 수도권을 중심으로 전국 1500여개의 편의점 및 주요맛집들을 대상으로 배달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부탁해!' 배달서비스 이용가능지역 및 메뉴는 모바일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