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1초에 3.6개씩 팔린 본죽 동지팥죽… 본죽, 동짓날 팥죽 31만 그릇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웰빙 죽 전문점 '본죽'은 동짓날이었던 지난 22일(화) 전국 본죽 매장의 동지팥죽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하루 동안 31만 3천 그릇이 팔리며, 역대 최고 판매량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판매량 23만 그릇보다 34% 상승한 수치며, 동짓날 1초에 3.6개 꼴로 동지팥죽을 판매한 셈이다.

본죽은 매년 동지를 앞두고 ‘동지팥죽 캠페인’을 진행하며 우리의 전통 팥죽 알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올해는 이웃들과 함께 팥죽을 넉넉하게 나누자는 의미의 ‘행운 넉넉 동지 이벤트’와 ‘응답하라 동지들아’ 이벤트를 진행하며 지난해 동짓날 매출액 대비 14% 넘게 상승했다.

특히 이번 동짓날 매출 상승에는 간편식 제품과 모바일 상품권의 판매량 증가도 크게 한 몫 했다. 

본죽 자사 쇼핑몰 본물(https://www.bonmall.co.kr)과 매장에서 판매하는 간편식 제품(HMR)인 ‘아침엔 본죽 통단팥죽’은 동지 당일 약 9천개 가량 판매되며 전일 대비 4배 상승했으며, 모바일 상품권인 기프트본 역시 전일 대비 4배 이상 판매량을 기록했다.

본죽의 동지팥죽은 찹쌀로 만든 하얀 새알심을 넣어 팥죽의 진한 맛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대표적인 전통죽으로, 지난 2008년 이후 매년 동짓날이면 꾸준히 매출이 오르고 있는 본죽의 대표 메뉴다. 

또한 지난 해 출시한 ‘아침엔 본죽 통단팥죽’은 본죽의 노하우를 그대로 담은 간편식 제품으로 100% 국산 통팥을 넣어 부드럽게 씹히는 식감과 달콤한 맛이 일품이다.

본아이에프 경영지원실 이진영 실장은 “여전히 동짓날이면 팥죽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 매년 동지팥죽의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고, 특히 올해는 ‘아침엔 본죽’ 제품이나 모바일 상품권 판매량 증가가 눈에 띈다”며, “동지팥죽 판매도 중요하지만 우리의 동짓날 문화를 널리 알리고 이웃과 함께 나누고 베푸는 문화에도 본죽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