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 다음 삼병"…'진짜사나이' 한채아, 얕은 군 지식에도 자신감 보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한채아가 다단계 멘토링으로 파란만장한 군생활을 예고했다.

어제(23일) 베일을 벗은 MBC 예능<일밤-진짜 사나이 여군특집3>에서는 독거미부대에 입성하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기울이는 출연자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 가운데 입대를 앞두고 군대선배인 이규한과 김영철을 찾아간 한채아는 군대 계급을 묻는 두 사람에게 "일병, 이병, 삼병?"이라는 대답을 내놓으며 향후 군생활이 심상치않을 것을 예상케했다.

또한 이후 두 사람이 "일과 시간이 지난 6시 이후에는 핸드폰을 쓸 수 있다"에서부터 시작해 "경례할 때 먼저 손을 내려야 한다"라는 거짓말들을 쏟아내도 의심 하나 없이 철석같이 믿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평소 '욱채아'라고 불리며 다혈질적인 모습을 고치고 싶다고 밝힌 한채아는 두 사람의 다단계과외를 받고 "잘 적응할 것 같다. 난 동물적인 사람이다"라며 알 수 없는 자신감을 뽐냈다.

한편 한채아가 출연할 MBC 예능<일밤-진짜 사나이 여군특집3>는 매주 일요일 저녁 6시에 방송된다.

<사진출처=MBC>
강인귀 deux1004@mt.co.kr  |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