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티몬, '배송지연 무제한 자동보상제'∙'바로환불제'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티켓몬스터(티몬)가 고객만족 서비스 강화를 목적으로 배송지연 일수에 따라 적립금을 자동 지급하는 ‘배송지연 자동보상제(무제한)’와 반품 신청 후 반송장 확인 시 바로 환불처리가 되는 ‘바로환불제’를 본격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먼저 ‘배송지연 자동보상제’는 피치 못할 내부 상황에 의해 배송이 지연될 경우, 기준보다 늦어지는 일수에 따라 매일 1000원씩 누적 보상해 주는 제도다. 티몬은 2년 전부터 해당 제도를 시행하고 있지만 올해부터는 최대 지급금액의 제한을 없앴다. 즉 배송지연의 기간(일수)을 정해놓지 않고, 기준보다 늦어지는 일수에 따라 매일 1000원씩 누적 보상하는 것. 타사에서도 해당 제도를 시행하고 있지만 7~8일 정도로 기간의 제한을 두고 있다. 

보상금 지급은 결제일 이후 3일 이내 배송되지 않았을 경우 그 다음날을 기준으로 지급된다. 본 제도는 배송지연 보상 마크가 달려 있는 상품이 대상이며, 보상금은 상품이 출고된 다음날 바로 자동 적립된다.

또 기존의 환불 처리 절차를 획기적으로 줄인 ‘바로환불제’를 시행한다. 기존 전자상거래서비스에 있어 고객이 환불접수를 하면 반송된 상품이 수거된 뒤 제품 손상 여부의 확인절차를 거쳐 진행됐었기 때문에 환불까지는 최소 4~10일가량이 소요됐다. 하지만 이번 ‘바로환불제’는 고객이 환불접수 후 택배사의 반송장만 확인되면 우선적으로 즉시 처리되어 완료까지 2~3일 밖에 걸리지 않게 된다.

티몬은 온라인 쇼핑 고객들의 가장 큰 불만이 늦은 배송과 환불 절차의 까다로움에 있다고 판단, 이번 새로운 제도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티몬은 배송과 환불절차의 불편한 점을 혁신적으로 개선시켜 고객만족도를 높이면 자연스레 경쟁력이 확보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티몬의 정상배송 완료율은 97%, 평균 배송 완료 소요일은 1.7일이다. 티몬은 새로운 배송지연 보상제도를 통해 배송지연율 제로에 도전하고 고객 만족도를 최상의 수준으로 높이겠다는 계획이다.

하성원 티켓몬스터 최고운영책임자(COO)는 “티몬 스토어에서 상품을 구입하며 겪을 수 있는 불편사항을 고객입장에서 파악하고, 해소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들을 준비하고 있다”며 “새로운 배송지연 자동보상제와 바로환불제를 비롯해 고객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서비스 정책과 이를 구현할 수 있는 기술 개발을 통해 더 많은 혜택과 감동을 선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티몬은 배송지연 자동보상제를 알리기 위해 홍보 영상을 자사 페이스북에 게시하고, 퀴즈를 통해 150명에게 티몬 적립금 3000원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오는 16일까지 진행한다. 
정채희 poof34@mt.co.kr  |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