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삼시세끼’ 방영 기간 중 요리관련 도서 판매 늘어…'간편 집밥 레시피 인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반디앤루니스(www.bandinlunis.co.kr)는 최근 인기리에 종영된 tvN 예능 프로그램 ‘삼시세끼-어촌편’ 방영 기간(1월 23일~3월 13일) 동안 요리 관련 도서 판매가 전년 대비 16.8% 증가했다고 18일 밝혔다.

반디앤루니스 측은 “2014년에는 ‘외식 같은 집밥’을 소개한 요리책이 인기였다면, 올해는 집에서 편하게 바로 만들어 먹을 수 있는 ‘감성 집밥’을 다룬 책들이 인기”라고 덧붙였다.

특히 유명 쉐프, 파워블로거가 제안하는 집밥 메뉴나 초보들도 간편하게 해먹을 수 있는 홈 쿠킹 레시피 위주의 책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요리전문가 겸 외식경영전문가인 백종원이 집에서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메뉴를 소개한 ‘백종원이 추천하는 집밥 메뉴 52(서울문화사, 2014년)’가 있다.

이 책은 백종원이 출연했던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라는 프로그램 방송(2월 22일~2월 28일) 이후 판매량이 45.3% 상승했다.

이 외에도 요리 분야 최고의 파워블로거인 문성실의 현대인을 위한 한 그릇 요리 비법을 담은 ‘문성실이 가장 아끼는 한 그릇(레시피팩토리, 2014년)’, 간단하면서도 아내의 손맛이 느껴지는 가정식 레시피를 소개한 ‘아내의 식탁(나무수, 2014년)’ 등도 요리 관련 서적 베스트셀러 10위 안에 랭킹 됐다.

반디앤루니스 가정 생활 요리 분야 어현주 MD는 “최근 한번을 먹더라도 제대로 된 한 끼를 차려 먹는 집밥 요리가 하나의 트렌드화 되어가는 추세”라면서 “나홀로 사는 젊은 남성, 여성 등 요리에 친숙하지 않은 사람들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가정식 레시피를 소개한 책들이 큰 인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