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양촌막걸리, ‘레드닷 디자인상’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충남 논산의 전통 막걸리인 ‘양촌막걸리’가 한국 막걸리로는 최초로 세계적 디자인상인 ‘레드닷 디자인상(Red Dot Design Award)’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국산 맥주나 소주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한 사례는 있었지만, 국산 막걸리가 상을 받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디자이너 이태희씨가 고안한 양촌막걸리의 디자인은, 단순하면서도 ‘전통의 현대화’를 잘 표현했다는 평가와, 한글의 우수성을 알렸다는 평을 함께 받고 있다.

양촌막걸리를 만드는 양촌양조는 1920년부터 충남 논산시 양촌면에 설립돼 3대째 전통 방식으로 생막걸리와 생동동주를 생산하는 충청도 전통 주가(酒家)다. 양촌양조 이동중 대표는 “‘막걸리는 촌스럽다’는 인식을 바꾸고 싶었고, 지방 막걸리가 품질은 물론 디자인 또한 대기업 막걸리에 뒤처지지 않는다는 걸 알리려는 차원”이라고 말했다.

한편 독일의 노르트하임 베스트팔렌 디자인 센터가 주관하는 레드닷 디자인상은 1955년에 창설됐고, IF 디자인상,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양촌막걸리가 수상한 커뮤니케이션 부문에는 올해 49개국 7096 작품이 출품돼 경합을 벌였고, 시상식은 오는 10월 24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다.

박효주 hj0308@mt.co.kr  |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