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채선당, 샤브용 야채 100% 친환경농산물 공급나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0% 친환경농산물로 건강 지키고, 안전 높이고
전국 16개 친환경 인증 농가와 계약재배


프랜차이즈 외식 전문기업인 ㈜채선당이 샤브샤브&월남쌈 전문점 채선당과 샤브샤브&샐러드바 전문점 채선당PLUS의 샤브용 야채 전 품목을 친환경 인증 농산물로 공급한다.



㈜채선당은 2007년부터 적근대, 홍쌈추, 청겨자, 다청채 등의 주요 샤브용 야채를 친환경농산물로 공급해 온 가운데 2014년 1월 얼갈이, 7월 표고버섯에 이어 8월 1일 알배추까지 친환경농산물로 전환해 100% 친환경농산물로 공급하게 되었다.(숙주나물 제외)

이로써 2014년 8월 현재, 채선당은 얼갈이, 적근대, 홍쌈추, 청겨자, 다청채, 쌈추, 알배추 등 엽채류 7종과 팽이버섯, 황금팽이버섯, 느타리버섯, 꼬마새송이버섯, 표고버섯 등 버섯류 5종, 총 12종의 샤브용 야채를 친환경농산물로 공급한다.

㈜채선당은 무농약, 유기농 등 친환경 인증을 획득한 전국 16개 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해 연중 안정적으로 친환경농산물을 수급할 수 있는 전국 공급망도 구축하고 있다.
 
산지에서 생산된 친환경농산물은 ㈜채선당의 통합물류센터로 배송된 후 당일입고, 당일출고의 원칙을 지키며 ‘Cold-Chain System’에 따라 냉장차량을 이용해 전국의 매장으로 배송된다.
 
또 배송기사는 직접 냉장차량에서 매장의 냉장고까지 신속히 야채를 운반하는 ‘Door to Door’ 원칙을 지키며 샤브용 야채의 품질관리도 더욱 강화하고 있다.

이처럼 ㈜채선당이 샤브용 야채 전 품목을 친환경농산물로 전환하고, 신선도를 지키는 Cold-Chain System을 이용해 각 매장에 공급하면서 고객들은 신선한 야채와 함께 더욱 건강한 식사를 즐길 수 있게 됐다.

이외에도 채선당은 야채가 신선하고, 건강하다는 고객들의 믿음에 부응하기 위해 각 매장으로 공급되는 다양한 친환경농산물의 품질 관리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한편, 채선당의 친환경 야채 공급은 폭우, 폭염 등 예상치 못한 천재지변으로 인해 산지 수급에 문제가 생길 경우 일시적으로 일반야채와 병행 공급될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