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꿀맥주, 꿀막걸리..'웰빙 믹싱酒' 들어보셨나요?

절주 문화에 이어 술 한잔에 건강 챙기는 웰빙 문화 퍼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느막퍼주.
사회 전반적으로 폭음을 자제하는 음주문화가 확산되면서 새로 출시되는 주류의 도수는 점점 낮아지고 보드카, 럼, 진 등 믹싱주 관련 제품들의 매출이 크게 상승하고 있다.


이와 같은 주류업계의 양대 흐름의 결합으로 술 한잔을 마시더라도 건강을 고려해 저도주로 만들어 먹는 ‘웰빙 믹싱주’를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유산균의 보고(寶庫)인 요구르트와 유산균이 함유된 유일한 주류로 알려진 막걸리의 믹싱주에서 업그레이드된 느막퍼주(느린마을막걸리+쿠퍼스)가 새롭게 뜨고 있다.


배상면주가의 ‘느린마을 막걸리’는 아스파탐을 넣지 않고 쌀의 함량을 높여 막걸리 본연의 맛을 풍부하게 재현한 프리미엄 막걸리이고, 한국야쿠르트의 '헛개나무 프로젝트 쿠퍼스'는 알코올성 간 손상에 좋은 헛개나무 추출물이 함유된 요구르트로 두 제품을 합친 느막퍼주는 ‘간을 생각하는 건강주’로 주목받으며 등산객이나 골퍼들 사이에서는 손쉽게 마실 수 있는 술로 자리 잡고 있다.

꿀막걸리, 꿀동동주에 이어 최근에는 꿀맥주가 인기다. 꿀맥주는 오바마가 백악관에서 즐겨 마시는 술로 유명세를 타면서 봉구비어, 폼프리츠 같은 스몰비어에서 인기 메뉴로 판매 중이다. 꿀은 이미 잘 알려진 숙취 해소 방법 중 하나로 체내 대사과정에서 알코올 농도의 급격한 변화를 막고, 알코올 분해를 도와주는 과당이 들어있어 숙취 예방 및 해소에 도움을 준다. 맥주 350ml 기준으로 꿀 2큰술 섞어 냉동실에 15분간 얼리면 간단히 제조가 가능하다.
 
맥주에 토마토주스를 1:1로 혼합해 만드는 ‘레드아이’는 해장술로 유명한 칵테일로 마지막에 달걀 노른자를 넣은 형상이 붉은 눈처럼 보여 레드아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 토마토에 들어있는 라이코펜은 알코올로 인해 손상되는 혈관을 지켜주고 혈압을 안정시켜주며 맥주는 토마토 본연의 맛을 진하게 해주고 청량감을 더해 대중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배상면주가 관계자는 “한잔을 마시더라도 색다르게 마시는 믹싱주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늘고 있는 가운데 보드카나 위스키 대신 낮은 도수의 막걸리나 맥주를 베이스로 한 웰빙 믹싱주의 인기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한다”라고 말했다.

김진욱 [email protected]  | 

'처음처럼'을 되뇌는 경험주의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