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아이스드링크 캡슐커피, 과즙음료 나왔다∙∙∙ 여심(女心) 잡는 상품으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GF리테일이 올해 새로운 맛과 형태의 신개념 아이스드링크를 대거 출시됐다.

프랜차이즈 한국형 편의점 ‘CU(씨유)’는 지난 24일부터 편의점의 대표적인 여름 상품인 ‘델라페(delaffe) 아이스드링크’ 운영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예년보다 기온 상승의 흐름이 빨라지면서 지난 해보다 약 2주 앞서 출시됐다.

‘CU(씨유)’는 캡슐 아이스커피 ‘델라페 캡슐커피(1,200원)’는 아메리카노, 헤이즐넛 두 종류로 캡슐에 담긴 원두농축액을 컵얼음과 컵생수에 직접 제조할 수 있어 취향에 맞게 맛과 농도를 조절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 ’CU(씨유)’ 델라페 캡슐커피 (제공=CU)

젊은 여성층을 공략하기 위해 아이스드링크 과즙음료도 새롭게 선보인다. ‘델라페 플로리다 오렌지, 플로리다 자몽(각 1,200원)’ 농축환원주스 2종은 100% 플로리다산 과즙으로 만든 프리미엄 상품이다. 4월 중 출시 예정이다.

지난 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버블티도 아이스드링크로 탄생한다. ‘델라페 밀크티, 델라페 타로티(각 1,500원)’는 실제 타피오카(500원, 별도판매)를 추가로 토핑할 수 있어 저렴한 가격에 전문점 수준의 버블티를 맛볼 수 있다.

‘CU(씨유)’는 24일 ‘델라페아메리카노’, ‘델라페블루레몬에이드’ 등 인기상품 5종 출시를 시작으로 올해 총 25품목의 아이스드링크를 운영된다. 소비자들의 알뜰 소비를 돕기 위해 가격도 지난 해와 동일하게 1,000~1,500원으로 구성했다.
 
한편, ‘CU(씨유)’는 지난 2012년 편의점 아이스드링크 자체 브랜드인 ‘델라페(delaffe)’를 선보였으며 가맹점주들의 제안을 받아 리뉴얼한 ‘델라페 디자인’은 2013년 굿디자인어워드에서 ‘우수디자인상’을 수상한 바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