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편의점, 신용카드 사용 늘어.. 잘만쓰면 덤으로 할인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카드사 연계를 통한 할인 마케팅에 집중한다. 

세븐일레븐 분석에 따르면 편의점에선 소액결제가 주를 이루고 있어 2년 전만 해도 카드 결제 비중 20%대 수준이었지만 올해 들어 30% 중반까지 오르는 등 편의점에서도 카드를 결제수단으로 사용하는 고객이 해마다 늘고 있기 때문이다.

세븐일레븐은 12월말까지 매주 월요일에 ‘끌레도르 쿠키파인트’를 신한체크카드로 결제하는 고객에게 50% 할인된 3천원에 판매한다.


같은 기간 매주 화요일에 ‘풀무원꽃게짬뽕4입’을 롯데카드로 구매하면 역시 반값인 3천원에 살 수 있다.

신용카드 ‘타임세일’도 병행한다. 세븐일레븐은 이달 말까지 18~23시에 안주 5종을 신한체크카드로 결제할 경우 20% 할인 판매한다. 할인 대상 상품은 매장 홍보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세븐일레븐에서는 각 카드 할인과 더불어 통신사 제휴(올레KT) 15% 할인까지 추가 적용이 가능하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지난 6~7월에 진행한 ‘나뚜루 아이스크림’ 카드 할인 마케팅의 경우 행사 전 대비 해당 상품 매출이 4배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세븐일레븐은 행사 수익금 일부를 앞서 긴급으로 보낸 필리핀 태풍 피해 구호기금의 재원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김우현 세븐일레븐 마케팅팀장은 “소액결제가 많은 편의점에서도 카드 사용률이 해마다 늘고 있기 때문에 업계에서 관련 마케팅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상황이다”고 말했다.

  • 0 %
  • 0 %
목록